본문 바로가기

가로수길

신사동 한성문고 : 하카다분코의 인라멘을 가로수길에서! 큐슈 돈코츠 라멘의 선두주자였던 상수동의 하카다분코(博多文庫)에 서울형 메뉴를 추가하여 오픈한 것이 바로 한성문고(漢成文庫)인데... 회사에서 가로수길 가는 지름길에 있는 이 가게는 허름한 건물 2층에 위치한데다 1층 입구에는 음식점이라는 조금의 힌트도 주지 않아 늘 무심코 지나치곤 했다. 지금은 라멘 사진 입간판이 생겼지만 처음에는 정말 헌책방인 줄;;; 그러던 어느 날 저 펄럭이는 현수막에서 발견한 '하카다분코'. 아니 이럴수가! 부랴부랴 올라가보니 입구 또한 너무 독특하다. 경성스캔들의 주인공이 된 듯한; 갈 때마다 사무실 같은 어색함을 풍기는 내부;;; 그리고 그 안에서 풍겨나오는 단백질 냄새. 김치항아리와 통마늘도 그대로. (김치는 좀 더 좋았다. 직접 담근 수수한 김장김치맛?) 그 분이 오셨다..
신사동 도쿄팡야 : 카레빵과 메론빵, 푸딩과 롤케이크 일본에 있을 때 빵 하나는 신나게 사먹고 다녔던 것 같다. 아침 대신 빵, 점심 대신 빵, 저녁 대신 빵...인 적은 별로 없고; 아침 먹고 빵, 점심 먹고 빵, 저녁 먹고 빵... ㅠㅠ 그 때 찐 살이 아직도 남아 나를 힘겹게 하지만 후회하지 않는 이유는 단 하나! 정말 맛있게 먹었기 때문에!!! 여기서도 역시 나는 빵에 탐닉한다. (오우 밀가루) 최근에는 프렌차이즈 빵집의 천편일률적인 메뉴에 질려 동네 빵집의 '파티쉐 개발빵'을 찾아다닌다. 그러던 중 발견한 너무 고급 동네 빵집 발견;;; 가로수길에 있는 도쿄팡야 (Tokyo Pangya, 東京パン屋) 동경제과학교 출신의 파티쉐려니 했는데 정말 일본에서 날아온 파티쉐가 직접 만드는 일본빵이다. 강남 곳곳에 지점이 잇는 듯 다양한 빵들 너머로 작업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