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주맛집

전주 두여인막걸리 : 2009년, 충격적인 첫 만남 전주 막걸리집이 제 아무리 유명하다 유명하다 해도 일단 내 속이 막걸리를 많이 마셔내지 못하고  정말 유명한 집은 늘 빈자리가 없고 또 너무 멀기도 해서 영화제 때에도 늘 포기하고 돌아서던 코스였다.  유명한 막걸리집들이 일요일에 쉬는 줄 모르고 찾아간 서신동. 택시비 아까워 속상해하는데 저 멀리 강렬한 간판이 눈에 들어왔다.  두 여인 막걸리 (두둥) 언제나 트림방지 문구 안 맑은 술 한 주전자 등.. 더보기
전주 용진집 : 끝없이 나오는 안주의 향연 전주를 가는 또 하나의 이유는 바로 막걸리집의 안주 때문이다. 영화제 한복판에서 꽤 먼 거리임에도 언제나 북적이던 서신동. 그 안에서 가장 유명한 용진집에 드디어 두 자리가 비었다 ㅠㅠ 막걸리가 배부르고 부담스럽다면 소주나 맥주로 대체도 가능하다. 허나 요런 멘트를 보면 마음이 허물어진다. 막걸리 한 주전자요! ㅠㅠ 맑은 술을 시켜보았다. 맑군. 자, 이제 첫 주전자 안주 어떻게 깔리는 지 좀 볼까. 먼저 콩나물김치국 고기도 제법 들어있고 시원하다... 더보기
전주 진미집 : 연탄불에 구운 양념돼지구이 해마다 전주 여행을 고집하는 이유는 많고 많지만 그 중 하나는 이 집에서의 소주 한 잔이 아닐까 싶네요. 진정 어른의 맛을 느끼게 해주는 전주 진미집 소개해요. 돼지불고기 작년에는 7천원이었어요. 올해는 또 올랐을 듯. 매콤새콤한 무김치 푸릇푸릇 맛있는 청상추 그리고 빼놓을 수 없는 짝, 김밥 1인분씩 한 접시에 나오는 것이 중요합니다. 2인분이면 2접시에. 비계부위가 많아서 좀 아쉽지만 맛은 언제나 감동 ㅠㅠ 이렇게 김밥과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