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파전

김포 박승광 최강해물손칼국수 : 여럿이 가서 골고루 많이 김포 새댁의 추천으로 주말에 가보았다.사람이 엄청 많았고 테이블은 길고 좁았다.순서대로 착석 후 남들이 다 먹는 해물칼국수 2인분 주문.보쌈도 있고 돈까스도 땡겼지만 이게 시그니처 메뉴라니까. 이때까지는 그냥 그런가보다. 멍 때림. 그런데 김치 맛보는 순간 정신이 번쩍! 파전을 시켜보았다. (만원) 야채 튀김처럼 바싹 튀겨진 대형 파전. 역시나 해물이 많다. 파전을 먹는 동안 칼국수도 준비 완료. 파전 때문인지, 푸짐한 해물 때문인지 배가 너무 불러서 면은 1인분만 주문했다.그런데 먹어보고 후회했다. 1인분은 싸올 걸. 배가 터질 것 같은데도 옆 테이블의 돈까스와 보쌈에 눈이 간다.둘 다 가성비 쩌는 비주얼을 뽐내고 있었으나사진은 커녕 협소한 장소 탓에 눈길조차 줄 수 없었다.이곳은 아주 배고플 때 아주..
갈월동 학사분식 : 라볶이의 최고봉 숙대입구역 롯데리아 출구로 나와서 삼각지 방향으로 열걸음만 걸으면 2층에 학사분식 있습니다. 근처에 속옷가게, 악세사리 가게 이런거 있구요. 가격 너무 착하구요. 정말 정말 맛있는 떡볶이와 파전 기다리고 있습니다. 떡국떡으로 만든 떡볶이 + 라면사리 추가입니다. 라면 1개 통째로 들어가 은근 푸짐해요! 수수하게 야채만 넣고 구운 고소한 파전. 계란물도 듬뿍 입혀서 완전 고소해요! 아마도 칼국수에 들어가는 야채를 넣어서 휘리릭 부치시는 듯. 어쨌거나 굿! 이렇게 좋은 위치에 이런 가격 말이 되나요? 둘이서 만원을 넘겨본 적이 없네요. 예전 가게는 안가봐서 모르겠지만 이전한 이곳은 예전에 투다리 같은 꼬치구이 선술집이 아니었나 싶네요. 의자 하며 칸막이 하며. ^^ 하지만 분식집 치고는 너무 편한 밥상! 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