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길을 걷고/나만웃김주의

그러게 말입니다

by 하와이안걸 2020. 6. 7.

 

 

컵라면을 한 박스 준다고 해서 오랜만에 새벽주문.

 

 

 

 

이런 거 첨 봄 (박스는 처음이라)

 

 

 

 

 

 

 

 

 

 

오뚜케 살긴! 더 건강하게 살겠지;;;

 

 

 

 

 

 

 

나 갓뚜기 갓뚜기 하는 사람 아니거든.

 

 

 

 

 

 

 

 

 

 

음 이건 워낙 베스트셀러에...

 

 

 

 

 

이것도 양이 많아 좋더라구...

 

 

 

 

 

 

이런 건 쌀 때 쟁여놓는 거 아니었어?

 

 

 

 

 

 

 

 

 

죄송합니다...

이젠 정말 끝.

 

'길을 걷고 > 나만웃김주의'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불안하면 불안나  (2) 2020.06.23
저기 감독님...  (2) 2020.06.15
그러게 말입니다  (2) 2020.06.07
누가 그랬쪄  (2) 2020.06.05
새와 물고기  (2) 2020.05.21
굿모닝 미스터 블랙  (2) 2020.05.18

댓글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