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제과제빵 자격증을 따자! - 제과편 (6) 옐로레이어케이크

길을 걷고/배워야 산다

by 하와이안걸 2018.04.23 21:28

본문


우리 반 정원은 28명으로 4인 1조로 하면 모두 일곱 조가 된다.

그리고 학원에 있는 버티컬 믹서기는 여섯 개.

(버티컬 믹서기는 나야 나~ 나야 나!)



게다가 그중 하나는 선생님이 시범을 보이셔야 하기에

두 조는 늘 선생님과 다른 조가 끝난 후에 시작을 해야 했다.


....................


그렇게... 반죽기 전쟁이 시작되었다.

누구든 먼저 오는 사람이 저 솥단지 같은 스뎅을 

테이블 위로 가져다 놓아야 하는 것이다.

조원들 중 유일한 백수인 나의 어깨가 무거워졌다.



오늘은 옐로레이어케이크.

계란 흰자만을 사용한 화이트레이어케이크와 달리

계란 노른자도 같이 사용하여 좀 더 황금빛을 띠는 케이크다.

이 역시 올 7월부터는 시험에서 제외된다.

그래도 먹어본 적이 없는 케이크라 

이렇게라도 맛볼 수 있어 기뻤다.



반죽부터 노랑노랑 



큰 등발 자랑하며 반죽을 맡아 했지만

계란이 분리되어 ㅠㅠ 학원 인생 최대 위기 ㅠㅠ




박력분으로 대충 무마한 후 팬닝을 하는데

아, 다들 매끈하게 마무리하는데 나는 영 ㅠㅠ




그 순간 우리 에이스가 가져가더니 

슥삭슥삭 세 번만에 완성!




우왕! 오늘도 선생님의 케이크는 아름답게 완성!



달달하고 묵직한 카스텔라 맛.



그리고 우리 것도 완성!




항상 선생님 것보다 한 톤 어둡게 나오는 ㅋㅋㅋ

금메달을 건네주는데 자꾸 동메달을 주워오는

이것도 재주라면 재주.




그래도 신나는 것은

윗 부분이 고르게 부풀어올라서

누가 팬닝한 건지 모르겠다는 것!




오늘은 한 친구가 오지 않아서

그 친구 몫 절반을 더 챙겨왔다.




항상 다른 부재료를 준비해 오는 옆 조에서

블루베리 파우더를 넣은 케이크를 주셔서 같이 시식!

아무 맛도 나지 않는다. 오호라!

선물 받았으나 잘 먹지 않는 밀싹 파우더와 

노니 파우더가 생각났다.

이렇게 버터와 계란 속으로 풍덩 넣어 구우면 

아무 맛도 안 나는 구나!!!!!




아무리 먹어봐도 카스텔라 느낌이라

아예 네모낳게 잘라서 우유와 함께 먹었다!




(공지) 조카3, 조카4가 미국에서 왔다.

과연 다음 포스팅은 언제 올라올 것인가!






이젠 정말 끝.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

  • 프로필 사진
    2018.04.24 23:27
    김탁구씨가 이제 에이스인가요?!!!!
    기계로 하는 반죽도 잘 안될 수 있다는건 몹시 멘붕이네요. 왜때문인건가.

    조카들의 귀여운 모습 반갑...(역시 둘 다 뭘 먹고 있어... 사랑스럽다...)
    • 프로필 사진
      2018.04.27 11:45 신고
      먹을 거에 환장하는 건 고모 어릴 때와 똑같지. 음...
      노느라 먹느라 정신 놓을 때가 가장 귀여워 ㅠㅠ
      김탁구 씨는 보고 듣는 거 없이도 포인트를 잘 짚어내는
      실전에 강한 분이었네요.
  • 프로필 사진
    2018.04.27 14:52
    ㅋㅋㅋ 빵터짐요 ㅋㅋㅋ
    아무 맛도 안 나는 구나!
    도대체 뭘 넣어야 맛이 나나효 ㅋㅋㅋ

    조카님들 안녕?
    고모가 빵 많이 해줄꺼야요 ㅋㅋㅋ